서브메뉴

재단소식

  • 재단 소식
  • 매체보도 기사
  • 포토 갤러리

본문내용

제목
  2017년도 하반기 예술인 자녀 13명에게 장학금 2천4백만 원 전달
글쓴이   관리자 작성일 : 2017-08-17  (조회 : 130)

신영균예술문화재단,

2017년도 하반기 예술인 자녀 13명에게 장학금 24백만 원 전달

 

-안성기 이사장, 영화 및 연극예술인 단체 추천 예술인 고교 및 대학생 자녀에게 장학증서 수여

 

 

[2017년 하반기 예술인자녀 장학금 수혜 학생과 예술인 학부모 (첫째줄 가운데 안성기 이사장, 신영균 명예회장)]

 

재단법인 신영균예술문화재단(이사장 안성기) 8 16일 오후 3시 재단 사무국에서 2011년 재단설립 후 열 네번째인 2017년 하반기 예술인 자녀 장학금 전달 및 장학증서 수여식을 가졌다. 이번 행사에는 특별히 설립자인 신영균 명예회장도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이날 장학금 수혜 학생은 국내 영화예술 관련 단체와 한국연극협회의 추천을 받은 예술인 자녀 대학생 및 고교생 13(일반 중고교생과 작가 지망생은 별도)으로 이들에게 총 24백만 원의 장학금을 전달했다.

예술인 단체로부터 추천 받은 영화 연극인 가정의 수혜 장학생은 신예린(서울영상고교 영상콘텐츠과 1학년), 김근영(서강대 신문방송/미국문화학과 3학년), 김서임(경희대 자율전공학과 2학년), 정혜윤(서경대 예술대학 공연예술학부 4학년), 김선아(한성여고 3학년), 박지용(분포고 3학년)

 등 대학 및 고등학교에 재학중인 예술인 자녀들이다.

 

안성기 이사장은 이날 장학생들에게 영화 및 연극계에 기여한 공로가 뚜렷한 부모님을 통해 선정된 장학생이니만큼 부모님께 고마운 마음을 갖고, 열심히 공부하길 바란다.’고 격려의 말을 전했다.

 

신영균예술문화재단은 2011 1월 재단의 창립 초기부터 매년 두 차례 상하반기로 나누어 10년 이상 영화와 연극계에서 활동하며 예술발전에 기여한 예술인의 자녀 가운데 학업성적이 우수한 학생, 특별히 부모의 예능을 물려받아 연극영화예술을 전공하는 학생 등을 선발해 장학금을 지급해 왔다. 신영균예술문화재단은 그동안 예술인 자녀 396명에게 총 55천만 원의 장학금을 지급했다.

장학금 중에는 시나리오 작가를 양성하는 영상작가전문교육원(한국시나리오작가협회 부설)의 성적이 우수한 예비 작가에게도 6월과 12월 두 차례로 나누어 별도의 장학금을 지급하고 있다.

 

   예술인 자녀 장학사업과 관련한 문의사항은

()신영균예술문화재단(T. 02-2272-2131)으로 연락 주시기 바랍니다.

첨부파일 : 2017년도 하반기 예술인 자녀 13명에게 장학금 2천4백만 원 전달.docx
이전글
  제5회 필름게이트 단편영화제, 6/24(토) 오후1시30분 한국영상자료원에서 개최
다음글
  2017년 '제14회 필름게이트' 우수 단편영화 작가 선정, 3천만원 지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