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브메뉴

재단소식

  • 재단 소식
  • 매체보도 기사
  • 포토 갤러리

본문내용

제목
  이준익, 2017년 제7회 아름다운예술인상 대상
글쓴이   관리자 작성일 : 2017-11-02  (조회 : 60)

신영균예술문화재단

이준익, 2017년 제7회 아름다운예술인상 대상

시상금 총 1억 원, 1031일 오후 6시 명보아트홀에서 시상식



 

[7회 아름다운예술인상 수상자들, (왼쪽부터) 아름다운예술인상 차인표,

영화예술인상 유해진 님, 대상 이준익 님, 연극예술인상 명계남 님]

 

재단법인 신영균예술문화재단(이사장 안성기)이 주최하는7회 아름다운예술인상시상식에서 영화감독 이준익 님에게 최고상인 대상이 주어졌다. 31일 오후 6시 서울 중구 마른내로 명보아트홀에서 개최된 이날 시상식에서 신영균예술문화재단 안성기 이사장은 이준익 님에게 상금(4천만 원)과 상패를 수여했다.

 

예술 문화계 인사 300여명이 참석한 이날 시상식은 전날 불의의 사고로 타계한 김주혁 연기인에 대한 애도를 표하는 임백천 진행자의 사회로 개막되었고 재단 임원들과 함께 검정 예복을 입은 안성기 이사장도 인사말에서, 그리고 수상자들도 수상 소감에서 애도의 심경을 밝히는 분위기로 진행되었다. 

 

수상자들 김주혁 타계 애도 심경 밝히고

차인표, 시상금 2천만원 전액 재활병원 기부


 대상 시상식에 이어 연극예술인상 부문은 연극배우 명계남 님, 영화예술인상 부문은 영화배우 유해진 님, 아름다운예술인상 부문은 차인표 신애라 님 등이 받았다

 

아름다운예술인상은 매년 가장 뛰어난 활동 업적을 남긴 영화와 연극 예술인이나 선행으로 돋보이는 예술인을 선정, 1억 원의 시상금(대상 4천만 원, 부문상 각 2천만 원)과 함께 상패를 수여하였다. 지난해는 대상에 영화배우 송강호 님, 아름다운예술인상에 션 정혜영 님, 연극예술인상은 정진각 님, 영화예술인상은 영화감독 윤가은 님이 받았다.

대상부문 본선 심사를 비롯해 주요 부문 심사는 대중문화 담당 중견 언론인과 평론가들이 추천 형식으로 심사에 참여했다.

 

아름다운예술인상 대상의 이준익 영화감독은 1993년 영화 <키드 캅>으로 데뷔해 24년 동안 <황산벌> <왕의 남자> <라디오스타> <소원> <사도> 30여 작품의 연출 및 제작활동을 통해 탁월한 영화작가로 활동해 오며 지난해 <동주>에 이어 올해 <박열>로 다시 한 번 다양하고 독창적인 연출역량을 입증해 많은 관객들의 사랑을 받았다. 이 감독은 이날 수상소감에서 미술을 전공하던 가난한 대학생 시절 명보극장을 찾아 상영중인 영화 땡볕의 간판을 보고 영화간판 그리는 직업을 지망했으나 뜻을 이루지 못한 추억을 감회 깊게 고백해 시선을 모으기도 했다.  

 

연극예술인상 부문의 명계남 배우는 1973 <동물원 이야기>로 연기활동을 시작해 영화 출연 작품도 90여 편을 기록했으나 다시 연극무대로 복귀해 올해 <황혼> <노숙의 시>를 통해 탁월한 연기력과 열정으로 많은 관객들의 호평을 받으며 연극배우의 건재함을 보여 심사에 참여한 전문 언론인들의 좋은 평가를 받았다.

 

영화예술인상의 유해진 영화배우는 1997년 영화 <블랙잭>으로 데뷔해 20년간 <주유소습격사건> <공공의 적> <왕의 남자> <이끼> <베테랑> 50여 편에서 독창적인 개성의 연기자로 평가 받았으며 특히 지난해 출연한 <럭키>에 이어 올해 <공조> <택시운전사>에서도 사실감 있는 감성표현의 탁월한 연기로 주목을 받았다.

 

아름다운예술인상 부문의 수상자인 영화배우 겸 탤런트 차인표 신애라 부부는 사랑과 봉사정신을 꾸준히 실천해온 선행 예술인 부부로 모범을 보여준 점에서 이름 그대로 아름다운예술인상 예술인으로 선정되었다. 차인표 수상자는 이날 시상금 2천만원 전액을 은평재활병원 신축공사 기금으로 기부하는 따뜻한 선행으로 또 한번 감동의 박수를 받기도 했다.

 

한편 이날 시상식에는 명보아트홀 광장에서 지난해 대상 수상자인 영화배우 송강호 님, 연극배우정진각 님, 영화감독 윤가은 님이 참석한 가운데 제6회 수상자 핸드프린팅 설치 기념행사를 가졌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