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브메뉴

재단소식

  • 재단 소식
  • 매체보도 기사
  • 포토 갤러리

본문내용

제목
  2018년 하반기 예술인자녀 10명 장학금 2천3백여만 원 지원
글쓴이   관리자 작성일 : 2018-08-23  (조회 : 152)

신영균예술문화재단

2018년 하반기 예술인자녀 10명 장학금 23백여만 원 지원

 

- 안성기 이사장, 영화 및 연극단체 예술인 고교생 및 대학생 자녀에게 장학증서 수여



             [2018년 하반기 예술인자녀 장학생과 예술인 학부모 (윗줄 가운데 안성기 이사장)]

 


재단법인 신영균예술문화재단(이사장 안성기) 8 22일 오후 3시 서울시 중구에 위치한 신영균예술문화재단 사무국에서 2011년 재단 설립 이후 열 여섯 번째로 진행된 2018년 하반기 예술인자녀 장학증서 수여식을 가졌다.

 

금번에 선정된 장학생은 국내 영화 및 연극 관련 단체에서 추천을 받은 예술인의 자녀로 재단에서는 이들에게 총 235십만 원의 장학금을 지원하였다.

예술인 단체로부터 추천 받은 영화연극인 가정의 수혜 장학생은 신예린(서울영상고등학교), 김민재(한성대학교), 이수민(서울대학교), 한정완(신안산대학교), 채지은(연세대학교), 양민혁(수원대학교), 김근영(서강대학교), 이현빈(성균관대학교), 김고은(홍익대학교캠퍼스), 윤규진(건국대학교) 학생으로 현재 고교 및 대학교에 재학중인 자녀들이다.

 

안성기 이사장은 이날 수여식에서 장학생들에게 비록 금액은 많지 않지만 이 장학금이 부디 여러분들의 학업에 도움이 되길 바라며, 앞으로 영화나 연극과 같은 예술분야 혹은 각자가 나아가고자 하는 길을 열심히 찾을 수 있길 바란다고 격려의 말을 전했다.

 

신영균예술문화재단은 2011 1월 재단의 창립 초기부터 매년 두 차례 상하반기로 나누어 10년 이상 영화와 연극계에서 활동하며 예술발전에 기여한 예술인의 자녀 가운데 학업성적이 우수한 학생들을 선발해 장학금을 지급해 왔다. 이로써 2018년 하반기까지 예술인 자녀 393명에게 총 553백여만 원의 장학금을 지급했다.

 

이외에도 신영균예술문화재단은 시나리오 작가를 양성하는 한국시나리오작가협회 부설 기관인 영상작가전문교육원에서 성적이 우수한 예비 작가들을 선정하여 장학금을 지급하는 등 다양한 장학사업을 꾸준히 진행해오고 있다.

첨부파일 : 2018년 하반기 예술인자녀 10명 장학금 2천3백여만 원 지원.docx
이전글
  제15회 필름게이트 우수작품(작가) 선정, 3천만 원 지원
다음글
  제16회 필름게이트 우수작품 5편 선정 및 3천만 원 지원